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대림산업, 창립 80주년 맞아 소외된 이웃에 온정 전달

기사승인 2019.10.09  15:54:34

공유
default_news_ad1

- 전국 12개 권역에서 복지단체 찾아 나눔 활동 실시…한숲정신 바탕 지역밀착형 활동 펼쳐

10월 7일 서울 용산구 청파노인복지센터를 찾은 대림산업 직원들이 점심 배식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사진=대림산업 제공]

[미래경제 한우영 기자] 대림산업은 10일 창립 80주년을 맞이해 이번 한 주 동안 전국 곳곳에서 나눔 활동을 펼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대림산업 현장 직원들은 전국을 12개 권역으로 나누어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찾아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실시한다.

7일 GTX-A5공구 현장 직원들은 서울 용산구 청파노인복지센터를 찾아 점심 배식 봉사활동을 펼쳤다. 또한 시설을 찾는 노인 분들의 근육통과 관절염 치료를 지원하기 위해 물리치료기구를 기증하였다. 8일에는 서울 e편한세상 광진 그랜드파크, 충북 충주댐 현장에서 인근의 장애인 복지관을 찾아 쌀과 휴지 등 생필품을 전달했다.

이 외에 수도권, 전북, 전남, 경북, 경남, 부산 등 전국 각지의 대림산업 현장에서도 11일까지 현장 주변의 복지시설, 지자체를 찾아 봉사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더불어 냉장고, 에어컨, 장애아동용 특수 가구, 생필품 등 다양한 물품도 함께 지원한다.

대림산업은 올해 창립 80주년을 맞은 국내 최고(最古)의 건설사다. 대림은 '쾌적하고 풍요로운 삶을 창출한다'라는 한숲정신을 바탕으로 본사를 비롯한 전국 곳곳의 현장에서 지역 밀착형 사회공헌 활동을 꾸준히 펼치고 있다. 특히 건설사의 특성을 살려 15년간 집 고치기 활동을 이어오고 있으며, 전국 현장 직원들이 '1산, 1천, 1거리 가꾸기' 활동을 통해 분기별로 환경 정화 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우영 기자 hwy85@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